학교급식 식재료 공동구매 사업설명회 실시
학교급식 식재료 공동구매 사업설명회 실시
  • 경기신문
  • 승인 2013.05.30 20:12
  • 댓글 0
  • 전자신문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말까지 21개 지역 순회… 내달 3일 군포·의왕
영양사 등 관계자 대상 공동구매 방안 의견 수렴

경기도교육청은 지난 21일 수원시를 시작으로 오는 6월까지 도내 21개 지역에서 ‘학교급식 식재료 공동구매 사업설명회’를 실시하고 있다.

이번 설명회는 학교급식 식재료 공동구매와 관련해 관계자를 대상으로 공동구매 확대 및 활성화에 대한 의견 수렴을 위해 마련됐다.

설명회에는 초등학교 학교장과 행정실장, 학교운영위원장 및 운영위원, 영양(교)사 등 지자체 급식지원센터 관계자 등이 참석해 식재료 공동구매 방안 협의와 식품첨가물에 대한 전문가 특강으로 진행된다.

30일 성남시에 이어 3일 군포·의왕지역에서 실시되며 6월 말까지 지역을 순회한다.

공동구매 식재료는 학교급식 식재료 중 사용량이 많고 가격부담으로 원재료와 부재료를 수입품에 의존할 수 밖에 없는 가공품이 해당된다.

도교육청이 마련한 가공품에 대한 품질기준을 적용, 전통인증식품 중심으로 영양(교)사들의 의견을 수렴해 품목을 선정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공동구매가 전 지역으로 확대되는 9월부터는 도내 1천55개교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공동구매가 실시될 것으로 보이며 사업을 희망하는 중학교도 참여 가능하다”며 “공동구매 확대를 통해 단위학교 급식 식재료 품질 향상 및 안전성을 확보하고 무상급식 확대에 따른 공공재원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재 학교급식 공동구매는 안양, 과천, 부천, 시흥지역의 초등학교에서 시범적으로 계속 운영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