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지대장·지적도 등 15종 통합 ‘부동산 종합증명서’ 18일부터 발급
토지대장·지적도 등 15종 통합 ‘부동산 종합증명서’ 18일부터 발급
  • 정재훈 기자
  • 승인 2014.01.15 21:47
  • 댓글 0
  • 전자신문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불편 해소·행정능률성 제고
수원시는 18일부터 부동산 관련 공적장부인 토지대장, 지적도, 건축물대장 등 15종의 부동산 정보를 하나로 통합해 ‘부동산 종합증명서’를 발급한다.

이에 따라 각종 인·허가 시 부동산 정보를 확인하기 위해 여러 기관을 방문하며 각각의 대장을 발급받아야 했던 불편이 해소되고, 증명발급에 드는 시간과 비용도 절약할 수 있게 된다.

부동산 종합증명서는 토지대장과 지적도 등 지적업무 7종과 건축물대장 4종, 공시지가와 주택가격 3종, 토지이용계획확인서 등 15종을 통합해 우선 발급한다.

이와 함께 2015년부터는 등기부정보(토지 및 건물)를 더해 18종의 공적장부를 1종으로 통합하는 발급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통합민원은 각 구청 민원실 및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되고, 온라인을 통해 전국 어디서나 부동산 종합증명서 발급 및 열람이 가능해진다.

시 관계자는 “부동산관련 정보를 통합·제공하게 돼 각 기관에 제출하는 부동산공부가 줄어들고 시민의 불편이 해소될 것”이라며 “행정의 능률성도 제고돼 사회적 비용 절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재훈기자 jjh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