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인천
인천
영종도 카지노복합리조트 상반기 ‘첫 삽’3만8365㎡ 455억원에 매각
도시公-LOCZ코리아 계약
김현진 기자  |  khj@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03월 15일  20:46:40   전자신문  7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상반기에 첫 삽을 뜨게 되는 영종도 미단시티 복합리조트 조감도. /인천도시공사 제공

사업 중단 위기에 몰렸다가 중국 자본의 참여로 기사회생한 인천 영종도 미단시티 내 카지노복합리조트 건설 사업이 상반기에 첫 삽을 뜬다.

인천도시공사는 중구 운북동 미단시티 일대 3만8천365㎡를 4천124만 달러(약 455억원)에 매각하기로 지난 10일 LOCZ코리아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미국 시저스엔터테인먼트를 주축으로 한 LOCZ코리아는 이날 1단계 사업부지 매입금액의 3분의 2에 해당하는 303억원을 완납했다. 토지를 사들인 LOCZ는 올해 상반기 착공을 시작으로 2020년까지 총 8천억원을 투자해 미단시티에 외국인 전용 카지노·호텔·컨벤션 시설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미단시티 카지노 복합리조트 조성사업은 작년 3월 LOCZ코리아 출자사인 리포그룹이 지분 철회를 선언하며 위기를 맞기도 했다.

그러나 중국 광저우의 R&F 프라퍼티스가 작년 9월 리포의 빈자리를 채울 새로운 투자자로 등장하며 미단시티 복합리조트 사업은 다시 정상궤도에 오르게 됐다.

인천도시공사는 미단시티 복합리조트 2단계 부지 5만㎡를 추가로 R&F 프라퍼티스에 매각하는 방안을 협의할 계획이다.

인천공항이 있는 영종도에서는 미단시티 외에도 카지노 복합리조트 사업이 2곳에서 함께 추진되고 있다.

인천공항 국제업무단지 IBC-Ⅰ에 조성된 파라다이스시티는 4월 20일 개장을 앞두고 있고,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도 2019년 개장을 목표로 IBC-Ⅱ 지역에서 사업이 추진된다.

/김현진기자 khj@

<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