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한국당과 연대 가능”-남경필 “친박당이 어떻게 보수냐”
유승민 “한국당과 연대 가능”-남경필 “친박당이 어떻게 보수냐”
  • 임춘원 기자
  • 승인 2017.03.20 21:09
  • 댓글 0
  • 전자신문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정당 대선주자 2차 토론회
유 “사드 합의땐 국민의당 포함”
남 “왜 탈당했느냐… 명분없어”
▲ 바른정당 대선 주자인 기호 1번 유승민(왼쪽) 후보와 기호 2번 남경필 후보가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7 대선 바른정당 후보자 경선 토론’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바른정당 대선주자인 유승민 의원과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20일 보수 단일화 문제를 놓고 기존 입장차를 재확인했다.

유 의원은 이날 여의도 KBS에서 열린 두 번째 바른정당 대선주자 TV토론에서 “민주당 후보와 일대일로 겨뤄서 가장 경쟁력 있는 후보를 만들기 위해 보수 단일화 가능성을 늘 열어놓고 있다”라면서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 양쪽에 다 열려 있다”고 밝혔다.

유 의원은 다만 “자유한국당에서 헌법재판소 결정에 불복하는 국민을 선동해 정치하는 세력이 후보가 되면 단일화는 굉장히 어렵다”면서 “국민의당과도 사드 반대 당론을 비롯해 국가안보 부분을 합의한 후에 추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반면 남 지사는 “자유한국당 내 주도세력은 친박 세력, 국정을 농단하고 탄핵에 불복한 세력인데 이분들이 어떻게 보수냐”라면서 “그래서 자유한국당과의 보수단일화는 아예 말부터 성립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남 지사는 “유 후보는 그럴 거면 자유한국당에 남아서 그냥 후보가 되면 되지 왜 탈당했느냐”고 공격한 뒤 “탈당해놓고 더불어민주당 후보에게 질 것 같으니 다시 힘을 합하자는 건 국민 앞에 아무 명분이 없다”며 “더는 그런 이야기가 나오지 않기를 바란다”고 쐐기를 박았다./임춘원기자 lc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