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
정치
유승민 “한국당과 연대 가능”-남경필 “친박당이 어떻게 보수냐”바른정당 대선주자 2차 토론회
유 “사드 합의땐 국민의당 포함”
남 “왜 탈당했느냐… 명분없어”
임춘원 기자  |  lcw@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03월 20일  21:12:31   전자신문  4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바른정당 대선 주자인 기호 1번 유승민(왼쪽) 후보와 기호 2번 남경필 후보가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7 대선 바른정당 후보자 경선 토론’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바른정당 대선주자인 유승민 의원과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20일 보수 단일화 문제를 놓고 기존 입장차를 재확인했다.

유 의원은 이날 여의도 KBS에서 열린 두 번째 바른정당 대선주자 TV토론에서 “민주당 후보와 일대일로 겨뤄서 가장 경쟁력 있는 후보를 만들기 위해 보수 단일화 가능성을 늘 열어놓고 있다”라면서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 양쪽에 다 열려 있다”고 밝혔다.

유 의원은 다만 “자유한국당에서 헌법재판소 결정에 불복하는 국민을 선동해 정치하는 세력이 후보가 되면 단일화는 굉장히 어렵다”면서 “국민의당과도 사드 반대 당론을 비롯해 국가안보 부분을 합의한 후에 추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반면 남 지사는 “자유한국당 내 주도세력은 친박 세력, 국정을 농단하고 탄핵에 불복한 세력인데 이분들이 어떻게 보수냐”라면서 “그래서 자유한국당과의 보수단일화는 아예 말부터 성립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남 지사는 “유 후보는 그럴 거면 자유한국당에 남아서 그냥 후보가 되면 되지 왜 탈당했느냐”고 공격한 뒤 “탈당해놓고 더불어민주당 후보에게 질 것 같으니 다시 힘을 합하자는 건 국민 앞에 아무 명분이 없다”며 “더는 그런 이야기가 나오지 않기를 바란다”고 쐐기를 박았다./임춘원기자 lcw@

<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임춘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