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사회
“2022년까지 미세먼지 절반으로” 환경단체 목청경기환경운동연합 ‘7대 정책’ 제안
신병근 기자  |  sbg@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04월 20일  20:38:25   전자신문  18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경기환경운동연합은 20일 수원역 남측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내 대기 질 평가보고서에 따르면 우리나라 대기 질 순위는 180개 국가 중 173위로 최하위”라며 “미세먼지와 오존으로 2010년 1만8천명이 조기 사망했고 2060년에는 5만5천명이 조기 사망할 것으로 예측되는 등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정부는 미세먼지를 근본적으로 줄이는 정책이 아니라 사후 땜질식 대책만 발표하고 있으며, 중국에 책임을 전가하고 있다”면서 “2015년 연평균 초미세먼지가 26㎍/㎥로 측정됐는데, 2022년에는 15㎍/㎥까지 감소하도록 정책을 마련하고 실천할 것을 국민에게 약속해달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미세먼지 관리 기준 강화 ▲석탄발전소 축소 및 신규 계획 중단 ▲어린이, 노인 등 취약계층 미세먼지 별도 기준 및 대책 수립 등 7가지 미세먼지 정책을 제시했다.

경기환경운동연합은 전국 환경운동연합과 함께 이날부터 ‘2022년까지 미세먼지를 절반으로 줄이기’를 위한 공동행동에 나서며, 내달 8일까지 10만인 청원운동에 돌입했다.

/신병근기자 sbg@<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신병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