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파주·연천 7만5277㎡ 일원 미확인 지뢰 제거… 道, 2억 지원
軍, 파주·연천 7만5277㎡ 일원 미확인 지뢰 제거… 道, 2억 지원
  • 박광수 기자
  • 승인 2017.04.20 21:15
  • 댓글 0
  • 전자신문  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군 1·5·25·28사단, 이달부터 5개 지역 작업
도, 지뢰 제거사업 주민 재산권 보호 도움 기대
경기도는 올해 파주와 연천지역 7만5천277㎡에서 이뤄지는 군부대의 미확인 지뢰 제거사업을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육군 1·5·25·28사단은 이달부터 11월까지 파주시 군내면 백연리 1만4천743㎡, 연천군 장남면 고랑포리 2만3천534㎡, 백학면 두일리 5천㎡, 미산면 마전리 1만7천㎡, 신서면 대광리 1만5천㎡ 등 5개 지역 7만5천277㎡에서 지뢰 제거작업을 벌일 방침이다.

이에 도는 파주시, 연천군과 함께 2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2억원은 지뢰지대에 접한 토지 사용에 따른 임대료, 지게차·운반차량 등 장비 임차비용, 미확인 지뢰 매설구간 정비 등에 사용된다. 도는 군부대의 지뢰 제거사업으로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주민의 재산권 보호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군부대와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안전하게 사업을 완료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철조망이나 경고 간판이 설치된 미확인 지뢰지대에 출입해서는 안 되며 의심스러운 물체를 발견했을 때는 즉시 가까운 군부대에 신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의정부=박광수기자 ksp@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