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경기
경기
김포시, 토양오염 실태 합동조사
천용남 기자  |  cyn5005@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07월 17일  20:48:45   전자신문  8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김포시는 토양오염 우려 지역을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벌인다고 17일 밝혔다.

환경부, 경기도, 시가 함께 하는 올해 토양오염 실태조사는 시 관내 어린이 놀이 시설 10곳에서 중점적으로 이뤄진다.

오염 물질을 유출할 위험이 큰 주유소 인근 토양도 함께 조사한다.

김포시 환경관리사업소는 앞서 지난 11∼12일까지 조사 대상인 토양의 시료를 채취해 보건환경연구원에 오염도 조사를 의뢰했다.

카드뮴, 구리, 비소 등의 중금속과 유류 등 21개 항목에 대한 토양오염 여부를 분석한다.

조사 결과 토양오염 우려 기준을 초과한 시설에 대해서는 오염 원인을 밝혀내 토양 정밀 조사 명령을 내릴 방침이다.

이 조사는 매년 3∼10월 이뤄지며 정확한 토양오염 실태를 밝히기 위해 조사 지역을 해마다 바꿔 시실된다.

시 환경관리사업소 관계자는 “정기적인 토양오염도 조사와 누출 검사를 통해 외부로 오염 물질이 유출되지 않도록 실태를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김포=천용남기자 cyn5005@<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천용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