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경기
경기
안산서 ‘고려인 강제이주 80주년’ 특별 행사
김준호 기자  |  jhkim@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08월 10일  20:37:42   전자신문  9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고려인 강제이주 80년을 맞아 안산시에서 특별한 행사가 열린다.

고려인 관련 단체 등으로 구성된 공동추진위원회는 다음달 17일 오후 3시 안산시 초지동 화랑유원지에서 ‘고려인 특별법 개정 및 정착법 제정을 위한 고려인 만민회의’(함께 부르는 아리랑)를 연다고 10일 밝혔다.

행사는 전국에 흩어져 사는 고려인 5천여 명과 시민 등 7천여 명이 참석해 강제이주 80년 기념식, 함께 부르는 아리랑 기념공연, 대동놀이, 유라시아 역사체험, 고려인·아시아·한국음식 문화체험, 장기자랑, 민속놀이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추진위는 정부와 국회에 고려인의 아픔을 호소하고 특별법 개정과 정착법 제정을 요구하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옛 소련의 연해주에 살던 고려인들은 지난 1937년 중앙아시아로 강제 이주됐으며 지금도 이곳에 3천여 명의 무국적 고려인이 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안산=김준호기자 jhkim@<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