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
정치
“바른정당은 새로운 보수” 민주당, 정기국회 ‘러브콜’
임춘원 기자  |  lcw@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08월 10일  20:37:38   전자신문  4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더불어민주당이 10일 바른정당을 ‘열린 보수’, ‘새로운 보수’로 규정, “국회 운영 전반에서 합리적 견제세력의 모습을 보여주길 기대한다”며 한껏 띄우기에 나서 주목된다.

이는 문재인 정부 대북정책을 둘러싼 대응방식을 고리로 보수야당을 갈라치며 9월 정기국회를 앞두고 러브콜을 보낸 모양새이다.

우원식 원내대표는 이날 정책조정회의에서 홍준표 대표와 정우택 원내대표 등 자유한국당 ‘투톱’의 문재인 정부 비판에 대해 ‘색깔론 도발과 위협’, ‘문재인 정부 흔들기’라며 “북한처럼 고립만 자초할 것”이라고 직격했다.

반면 바른정당을 향해서는 “보수세력으로서 문재인 정부 안보정책에 문제를 제기하되, 색깔론과 종북몰이에 선을 긋겠다는 태도는 당면한 안보 위기에 분열을 우려하는 많은 국민에 환영받을만한 자세”라고 호평을 쏟아냈다./임춘원기자 lcw@<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임춘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