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경제
경제
소상공인 전용 O2O 플랫폼 추진 연합회, 토론회서 시장 개척 논의
연합뉴스  |  admin@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11월 14일  20:19:30   전자신문  5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소상공인연합회가 소상공인 전용 O2O(온·오프라인 연계) 플랫폼 개발을 추진한다.

소상공인연합회는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모바일시대 소상공인 대응 전략 모색’ 토론회에서 소상공인의 O2O 시장 개척에 대해 논의가 이뤄졌다고 밝혔다.

O2O 플랫폼은 부동산앱이나 배달앱 등이 대표적인 사례다. 이런 형태의 플랫폼은 대기업이나 프랜차이즈보다 마케팅 파워가 부족한 소상공인들이 더 손쉽게 소비자와 연결되도록 도와준다.

노화봉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본부장은 토론회에서 “대형마트와 인터넷 쇼핑의 성장으로 위기에 몰린 소상공인이 매출을 증가시킬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 O2O 시장”이라며 “소상공인들이 O2O 시장에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