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 간부공무원·시의원 市공무원노조 직접 선발
모범 간부공무원·시의원 市공무원노조 직접 선발
  • 박창우 기자
  • 승인 2017.11.14 19:59
  • 댓글 0
  • 전자신문  6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공무원노조가 시민의 편에서 일하는 모범적인 간부공무원과 인천시의원을 직접 찾아 나선다.

인천시공무원노동조합(이하 인공노)는 창의적이고 긍정적인 사고로 일과 가정 모두의 행복과 청렴한 직장문화를 선도하는 간부공무원 및 열린 의정 활동에 최선을 다하는 시의원을 선정할 예정이라고 14일 밝혔다.

선정대상은 시 소속 3~5급까지 간부공무원과 시의원이며, 선정방법은 오는 24일까지 6급 이하 직원들을 대상으로 인천시청 내부망(인투인)을 통한 설문조사 방식으로 진행된다.

설문내용은 간부공무원의 경우 리더십, 의사결정, 포용력, 청렴한 직장 문화 선도 등이며, 시의원은 공무원·시민 복리 증진, 정책질의, 입법발의, 직원예우 등 의정활동 사항이다.

인공노는 설문조사를 토대로 직급별로 각각 1~3명의 엄지척(Best) 및 워스트(Worst) 간부공무원을 선정한다.

또 시의원의 경우 엄지척 3명, 워스트 1명을 선정해 엄지척으로 선정된 명단을 오는 12월 중 발표한 후 별도로 시상할 예정이다.

임치완 위원장은 “소통과 화합을 통한 조직의 리더로서 바람직한 공무원상 정립에 앞장서는 우수 간부공무원과 모범적인 의정활동을 펼치는 시의원을 선정해 바람직하고 행복한 직장문화 조성을 도모하는 한편 인식을 새롭게 전환할 수 있는 기회를 주기 위해 설문조사를 실시하게 됐다”며 “개선이 요구되는 간부공무원에 대해서는 노조 내부 논의를 거쳐 향후 시장 면담 때 전달해 참고하도록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창우기자 pc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