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초 구축함 해상 봉송
세계 최초 구축함 해상 봉송
  • 연합뉴스
  • 승인 2017.11.14 20:46
  • 댓글 0
  • 전자신문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경남지역 성화봉송 넷째 날인 14일 오전 경남 창원시 진해 해상 위 문무대왕함에서 김규환 소령(작은 사진)이 성화봉송을 하고 있다. 김 소령은 2011년 아덴만 여명작전의 주역이다. 이날 해군 장병 132명은 갑판 위에서 ‘평창 동계올림픽 2018’의 엠블럼 ‘ㅍㅊ2018’을 표현해 해상 봉송을 자축했다. 이번 성화봉송은 세계 최초 구축함 위 해상 봉송으로 기록됐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