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사회
사회
전교조 경기지부 교육국제화특구 철회 촉구
이상훈 기자  |  lsh@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11월 14일  21:03:09   전자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 경기지부는 “경기도교육청은 안산·시흥 교육국제화특구 지정 신청 계획을 철회하라”며 성명서를 발표했다.

전교조 경기지부는 14일 성명을 통해 “교육특구법에 따르면 특구로 지정된 학교는 교육부 장관이나 대통령이 정한 초·중등교육과정이 아닌 별도의 교육과정과 교과 운영이 가능하다”며 “즉 초·중등학생을 대상으로 공교육과정이 아닌 외국어 몰입교육과 수월성 교육을 할 수 있다는 뜻으로, 그렇게 된다면 안산·시흥 지역의 공교육 파행이 예상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특구 내 초·중등학교에 교육과정을 자유롭게 운영할 수 있는 권한이 주어지면 외국어 교과 시간은 대폭 확대하고 다른 교과 과목은 축소할 여지가 있다”며 “학생들은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기회를 빼앗기고 지역 내 학교 간 서열화 경쟁은 과열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도교육청이 안산과 시흥 지역의 4개 초등학교를 다문화국제혁신학교로 지정해 운영한 지 이제 겨우 8개월”이라며 “다문화국제혁신학교 운영 성과와 한계 분석 및 평가가 우선돼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교육부는 올해 말로 1기(2013∼2017년) 사업이 끝남에 따라 차기 사업(2018∼2022년) 희망지역 신청을 받고 있으며, 경기도와 도교육청은 오는 23일 고양 킨텍스에서 도내 다문화학생 밀집지역을 교육국제화특구로 지정·신청하기 위한 공청회를 개최한다.

/이상훈기자 lsh@<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