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사고 실시간 알려줍니다 ‘경기 안전대동여지도’ 서비스
재난·사고 실시간 알려줍니다 ‘경기 안전대동여지도’ 서비스
  • 김장선 기자
  • 승인 2017.11.14 21:08
  • 댓글 0
  • 전자신문  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南지사 “경기도민 보호 필수 앱”
정부 지진 조기경보시스템 연동
세월호 사건 이후 안전한 경기도를 만들겠다는 남경필 경기도지사의 핵심공약 중 하나인 ‘경기 안전대동여지도’가 시범운영을 마치고 본격적인 서비스를 시작했다.

경기도는 주변에서 일어나는 화재, 지진 등 각종 자연·사회재난과 위험지역 안내 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경기도의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안전대동여지도’ 서비스를 14일부터 제공한다고 밝혔다.

안전대동여지도는 사용자 주변에 발생한 ▲실시간 재난·사고 알림 ▲미아, 치매노인 찾기 도움서비스 제공 ▲출동 소방차나 구급차 도착 예정시간 및 이동경로 알림 ▲위험지역·안전시설 알림 ▲위치기반 생활정보 등 5가지 주요기능을 갖고 있다.

사용자의 주변 반경은 500m, 1㎞, 2㎞, 3㎞로 구분해 설정할 수 있다.

위치정보를 기반으로 한 서비스이기 때문에 사용자가 사고나 알림지역 인근을 지나가면 지도에 화재, 사고, 알림 정보가 관련 아이콘과 함께 표시된다.

실시간 재난·사고 알림은 사용자 주변에서 발생한 태풍, 지진 등의 자연재난과 대형화재 등 사회재난, 교통사고 소식을 지도를 통해 한 눈에 볼 수 있다.

특히 도는 전국 최초로 안전대동여지도를 정부 지진 조기경보시스템과 연동시켜 신속한 지진발생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했다.

이 앱의 모든 서비스는 경기도에 국한돼 제공되지만, 지진 조기경보시스템은 전국 어디서나 서비스 받을 수 있다.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나 아이폰 앱스토어에서 ‘경기 안전대동여지도’로 검색한 후 설치하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남 지사는 “재난 발생 소식을 신속하게 접하게 되면 그만큼 대처할 수 있는 시간이 늘어 안전성을 높일 수 있다”며 “안전대동여지도는 화재나 지진 등 대형 재난은 물론 교통사고 등 생활 속 위험으로부터 도민을 보호할 수 있는 경기도민 필수 앱”이라고 말했다.

/김장선기자 kjs7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