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포커스인수원
포커스인수원
2년 연속 체납액 징수 ‘400억 돌파’체납자 수도 대폭 감소
이상훈 기자  |  lsh@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11월 29일  19:16:24   전자신문  10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수원시가 올해 지방세·세외수입 체납액 400억 원 징수를 목표로 한 가운데 지난 26일 기준 405억 원(징수율 30.4%)을 징수하며 목표를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시에 따르면 지난해 472억 원의 체납액을 징수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거둔 시는 2년 연속 ‘체납액 징수 400억 원 돌파’라는 쾌거를 이뤘다.

징수액 405억 원 중 지방세 체납액 290억 원, 세외수입 체납액이 115억 원이다.

앞서 시는 더욱 효율적인 체납액 징수를 위해 지난 7월 체납세징수단을 폐지하고 징수과를 신설해 과태료·과징금 등 일반회계 세외수입 체납액 징수업무를 징수과로 이관했다.

징수과는 납세의 의무를 회피하며 고의로 세금을 탈루·은닉하는 고질적인 불성실 체납자들에게 강력한 체납처분과 징수 활동을 펼쳤다.

1천만 원 이상 고액체납자는 명단을 공개했고, 500만 원 이상 체납자는 공공기록정보등록, 예금·급여압류, 체납 차량 번호판 영치 등 체납처분을 시행했다.

또 고액체납자 5명에 대해서는 출국금지 조치와 근저당권을 압류하는 등 모든 방법을 동원해 체납액을 징수했다.

그 결과 지난 1월 42만 명이 넘었던 체납자 수는 현재 17만 명 수준으로 줄었다.

시 징수과 관계자는 “팀별로 징수 목표를 설정하고, 협업과 소통으로 최대한의 징수 효과를 거둘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었다”면서 “징수과를 비롯한 구청·사업소 체납액 징수 담당 공무원들의 열정과 책임감이 있었기에 좋은 성과를 얻었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12월에도 예금·급여·채권 압류 등 체납액 징수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이상훈기자 lsh@<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