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포커스인수원
포커스인수원
‘수원야행’ 잘 치렀나? 당일 여행 관광객이 많았군! ‘빅데이터’로 족집게 분석‘주먹구구식’ 아닌 객관적·과학적 평가 기반 마련
관광객 요구·패러다임 변화 맞춰 ‘시민 맞춤형 여행서비스’ 제공
市 “집계 결과 관광정책 수립 적극 반영할 것”
유진상 기자  |  yjs@kg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7년 11월 29일  19:16:24   전자신문  10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올 8월에 열린 ‘밤빛 품은 성곽도시, 수원야행(夜行)’ 동안 수원시 팔달구 행궁동 일원 축제 지역에서 가장 많이 지갑을 연 사람은 ‘40대 남성’인 것으로 조사됐다.

수원시는 지난 8월 11일부터 13일까지 열린 이 축제를 찾은 관광객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을 경기도 콘텐츠진흥원에 의뢰한 결과 이같이 집계됐다고 29일 밝혔다.

축제 기간 신용카드 결제 정보를 분석한 결과 남성의 카드결제 금액은 4억 538만 원으로 여성(3억 1천213만 원)보다 29.9% 많았다.

또 연령대별 카드결제금액은 40대가 6천338만 원으로 가장 많았고, 30대 5천425만 원, 50대 4천715만 원, 20대 4천108만 원으로 나타났다.

수원시가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축제 결과를 분석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결제금액은 신한카드 자료를 기본으로 카드사별 점유율을, 유동인구는 SKT 자료를 바탕으로 통신사별 시장 점유율을 반영해 환산했다.


축제 기간, 카드결제금액·유동 인구 큰 폭 증가

분석은 축제 기간(8월 11~13일)과 축제 직전 8월 4~6일, 직후 8월 18~20일 데이터를 비교하는 방식으로 진행했으며, 온라인 분석은 축제 시작 전후 15일 동안 실시했다.

수원야행 기간 축제 지역 카드결제 금액은 7억 1천750만 원으로 전 주 같은 기간(5억 1천823만 원)보다 38.4% 늘었다.

업종별 카드결제 금액은 ‘요식·유흥’이 4억 2천17만 원으로 전 주(2억 8천351만 원)보다 48.2% 늘었고, ‘자동차’가 1억 168만 원으로 전 주(6천542만 원)보다 55.4% 증가했다.

또 수원시 전체 ‘여행·교통’ 카드결제 금액은 5억 7천99만 원으로 전주(5억 9천37만 원)보다 3.3%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같은 이유는 숙박하지 않고, ‘먹고 즐기는 당일 여행’을 하는 관광객이 많았기 때문으로 보인다.

축제가 열린 행궁동 일원의 유동 인구는 12만 8천728명으로 전주보다 24.2% 늘어났다.

이중 12일(토요일) 관광객이 4만 6천990명으로 가장 많았다.

유입 유동인구는 수원시민이 8만 1천737명으로 전체의 63.5%를 차지했다.

다른 지자체의 유입 인구는 용인시가 7천728명(6.0%)으로 가장 많았고, 화성시 7천583명(5.9%), 서울시 2천704명(2.1%), 안양시 1천962명(1.5%), 안산시 1천745명(1.4%), 오산시 1천584명(1.2%)이었다.

수원야행은 온라인(기사, SNS 게시글·댓글)에서 1천866차례 언급됐다.

언론 보도가 138건, SNS 등 ‘비언론’ 게시물이 504건이었으며, 게시물 댓글은 1천200여 건이었다.

주 내용은 ‘수원화성 야경이 최고다’, ‘수원야행에 가보고 싶다’ 등 긍정적 내용의 게시물이 94%에 달했다.

축제와 행사 기획·평가할 때 빅데이터 분석 활용

수원시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객관적인 분석 결과를 관광정책 수립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계획이다.

또 수원시 주요 축제와 행사를 평가할 때도 빅데이터 분석을 활용할 예정이다.

수원시는 빅데이터를 중심으로 한 과학적 분석 결과가 축제 성과분석 신뢰도를 높이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우리 시는 관광객 요구와 관광 패러다임 변화에 발맞춰, ‘시민 맞춤형 여행서비스’를 만들어갈 것”이라며 “빅데이터로 분석한 정보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차별화된 관광정책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어 “성공적인 축제를 만들려면 ‘주먹구구식 평가’가 아닌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평가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며 “앞으로 빅데이터 분석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겠다”고 밝혔다./유진상기자 yjs@

<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유진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7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