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항물류단지에 정부양곡 보관·출하 1위 업체 유치
북항물류단지에 정부양곡 보관·출하 1위 업체 유치
  • 박창우 기자
  • 승인 2017.12.07 19:42
  • 댓글 0
  • 전자신문  7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부신물류와 투자 협약
2019년 본사·물류센터 입주
인천시는 7일 시청 접견실에서 ㈜부신물류와 북항배후부지에 본사 인천 이전과 물류센터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건립되는 ㈜부신물류의 본사와 물류센터는 북항배후부지(북항로120번길 95) 16,596㎡에 총 투자비 약 400억 원을 투입해 사무동과 물류센터동이 연면적 1만1천600㎡ 규모로 들어서게 된다.

오는 2019년 가동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되며, ㈜부신물류의 정부양곡 보관과 출하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부신물류의 이번 투자를 계기로 북항배후부지의 물류산업이 한 단계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건설단계부터 지역건설업체 등이 참여함에 따라 일자리 창출 효과와 함께 지역경제의 활성화에도 상승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지난 11월 20일 ㈜한진중공업과 업무협약 이후 북항배후부지에 대한 기업유치에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다양한 분야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유치로 원도심 지역을 중심으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발전에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며 “향후 국내 및 해외 투자유치 활동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신물류는 지난 1999년에 설립된 양곡 가공 및 보관 전문기업으로, 2015년 농산물품질관리원 우수도정공장 인증을 획득했다.

지난 2014년부터 3년 연속 정부양곡 쌀 생산량 1위를 기록했으며 꾸준한 경영혁신과 업무효율화로 매출증대와 사업분야 확장을 준비하고 있다. /박창우기자 pc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