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양동원과 사인 성남서 활약 베테랑 GK
FC안양, 양동원과 사인 성남서 활약 베테랑 GK
  • 정민수 기자
  • 승인 2018.01.11 20:38
  • 댓글 0
  • 전자신문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정운 FC안양 감독(오른쪽)과 양동원.

프로축구 K리그 챌린지 FC안양은 성남FC에서 활약하던 14년 차 베테랑 골키퍼 양동원을 자유계약선수(FA)로 영입했다고 11일 밝혔다.

용인 백암고 창단멤버로 백암기 전국고교축구 연맹전에서 팀을 우승으로 이끌며 파란을 일으킨 양동원은 백암고에서의 좋은 활약을 바탕으로 2005년 대전 시티즌에 입단했고 2007년 베이징 올림픽을 준비하던 대한민국 U-23 대표팀에 선발됐으며 2008년 베이징 올림픽 대표팀의 예비명단에도 이름을 올렸다.

2011년 수원 삼성으로 이적해 세 시즌을 보낸 이후 2014 시즌 강원FC에 합류한 양동원은 2015년 입대해 상주 상무에서도 좋은 활약을 이어갔고 2017 시즌 성남FC에 합류했다. K리그 통산 기록은 총 88경기에서 138실점했다.

양동원은 “팀 내 고참이기 때문에 모범이 되는 선수가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FC안양은 지난 10일부터 FC안양 2018 연간회원권을 온라인 판매 중이다./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