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이재민 구호’ 하나님의교회, 행안부장관상 표창
‘포항 이재민 구호’ 하나님의교회, 행안부장관상 표창
  • 민경화 기자
  • 승인 2018.02.08 19:34
  • 댓글 0
  • 전자신문  1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는 포항지진 현장에서의 구호활동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하나님의 교회는 지난해 11월에 발생한 포항지진 이후 60여 일간의 무료급식 봉사를 진행하며 1만2천500여 명분의 식사제공을 비롯해 성금 1억 원을 전달하며 지진 피해민들을 도왔다. 이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7일 포항시청 대잠홀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하나님의교회 관계자는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는 그리스도의 가르침대로 선한 일을 하는 데에 한마음으로 힘써왔다”며 “앞으로도 봉사활동을 통해 어려운 이웃을 도우며 다같이 행복한 사회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민경화기자 mk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