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 양성평등기금 지원 사업 9개 선정
과천 양성평등기금 지원 사업 9개 선정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8.02.13 19:58
  • 댓글 0
  • 전자신문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시는 올해 총 9천800만 원의 양성평등기금을 지원할 사업 9개를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사업은 양성의 인권보호 및 복지증진, 여성의 사회참여 확대, 저출산 극복 등 가족정책 관련 사업 등을 지원해 양성평등 사회실현을 촉진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다.

시가 선정한 사업은 ▲과천여성네트워크의 ‘아빠와 자녀 공감 토요런치 박스’ ▲극단 너울네의 ‘그녀, 연극으로 나를 회복하다’ ▲과천종합사회복지관의 ‘과천시 양성평등을 위한 시소(시시하지 않은 소중한 권리)’ 등 9개 사업이다.

지원이 결정된 단체는 세부 실행계획 수립 후 사업비 교부신청을 통해 오는 3월부터 사업을 시행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에 선정된 사업들이 참여 단체들의 적극적인 사업 추진으로 내실있는 사업이 되길 바란다”며 “시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03년에 양성평등기금으로 30억 원을 조성해 매년 이자수입으로 양성평등 촉진을 위한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과천=김진수기자 kj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