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표 향해 다가갈수 있는 고마운 대회”
“목표 향해 다가갈수 있는 고마운 대회”
  • 경기신문
  • 승인 2018.02.25 19:40
  • 댓글 0
  • 전자신문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엘리트 국내 남자부 1위·국제부문 5위
김재훈 (한국전력공사)

“경기국제하프마라톤대회는 선수들이 목표에 한층 더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고마운 대회라고 생각합니다.”

25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경기국제하프마라톤대회’에서 1시간04분34초의 기록으로 엘리트 국내 남자부 1위와 국제부문 5위를 차지한 한국전력공사 소속 김재훈(30)의 소감. 김재훈은 오는 3월 열리는 동아마라톤대회를 위해 지난 1월 제주도에서 35일간 전지훈련을 마치고, 매일 하루 평균 40㎞씩 달리며 훈련을 이어갔다. 그는 이번 대회를 컨디션 점검과 중간 기량을 평가하는 기회로 삼고자 출전했다.

부산체고에서 5㎞, 10㎞로 선수생활을 한 그는 한국전력공사에 입단 후 본격적으로 마라톤을 시작해 지난 ‘2016 경기국제하프마라톤대회’에서도 1시간04분56초를 기록, 당시 국내 남자부 2위와 국제부문 6위를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그는 “이번 대회에 출전한 외국 선수들이 초반부터 속도를 내 5㎞부터 힘든 경기를 했다”며 “하지만 끝까지 초반 페이스를 유지하려 노력했던 것이 좋은 결과를 낼 수 있엇던 것 같다”고 국내 남자부 우승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 모든 것이 각 선수들의 컨디션에 맞춰 훈련했던 최경렬 감독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면서 “특히 한국전력공사에서 선수들에게 많은 도움과 지원을 해주셨기 때문에 이런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그는 “우승상금 일부는 미래를 위해 투자하는데 사용하고, 나머지는 팀 회식을 할 계획”이라며 “내년에도 경기국제하프마라톤대회에 꼭 참가해 더 좋은 결과를 기록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특별취재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