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내 녹색제품 구매 활성화 앞장선다
공공기관내 녹색제품 구매 활성화 앞장선다
  • 유진상 기자
  • 승인 2018.03.07 19:38
  • 댓글 0
  • 전자신문  10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등 제시
수원시는 지난 6일 더함파크에서 시·구청, 동 주민센터, 사업소 물품구매 담당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녹색제품 구매 활성화 교육’을 열었다고 7일 밝혔다.

녹색제품은 제품을 제조·소비·폐기하는 모든 과정에서 오염물질·온실가스 등을 최소화하고, 자원·에너지 소비를 줄이는 제품을 뜻하낟.

‘환경표지 인증 제품’, ‘우수재활용 인증 제품’ 등이 녹색제품이다. 이번 교육은 수원시 공공기관 내 녹색제품 구매 활성화를 위해 마련했다.

‘녹색제품 구매 활성화를 위한 인식의 전환’을 주제로 강의한 서동진 자원순환산업진흥협회 연구원은 녹색제품을 이용하는 ‘지속 가능한 구매’로 얻을 수 있는 것으로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공급망 경쟁력 강화 ▲산업·기술 혁신 촉진 ▲경제적 이익 ▲사회적 목표 달성 등을 제시했다.

박성호 자원순환산업인증원 사무국장은 ‘순환 아스콘 인식증진 및 구매 활성화 전략 교육’을 주제로 강의했다.

‘순환 아스콘’은 건설폐기물을 파쇄하고 선별해 생산한 순환 골재에 재생첨가제 등을 혼합해 생산한 아스팔트 콘크리트다.

순환 아스콘으로 도로를 포장하면 이산화탄소를 감축할 수 있고, 생산비도 절감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녹색제품 구매는 수원시를 더욱 건강하고 친환경적인 도시로 만드는 데 꼭 필요하다”면서 “‘녹색제품 우선 구매’에 공무원들이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수원시는 ‘녹색제품 우선 구매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지난 2월 28일 수원시 실·국·구청장, 사업소장, 보건소장 등 24명이 참여한 가운데 ‘녹색제품 구매 확대 서약식’을 열고, 올 한 해 동안 ▲녹색제품 구매 가이드라인 업데이트 ▲녹색제품 구매 실적 분석·관리 ▲녹색제품 판매매장 운영실태 지도점검 등을 시행해 수원시 전반에 녹색제품 우선 구매 문화가 확산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유진상기자 yj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