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교육
교육
교육감 할아버지가 들려주는 환경동화이재정 교육감, 미담유치원 방문
원아들과 ‘북극 이야기’ 나눠
교직원에겐 처우개선 등 약속
박건 기자  |  705virus@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2018년 04월 05일  20:31:37   전자신문  20면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이재정 교육감이 지난 2일 하남 미담유치원을 방문해 동화할아버지로 깜짝 변신, 유아들과 눈높이를 맞춰 환경이야기를 나눴다./경기도교육청 제공

이재정 교육감이 동화할아버지로 깜짝 변신했다.

이 교육감은 지난 2일 하남 미담유치원을 방문해 원아 및 교직원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이 교육감은 동화 할아버지로 깜짝 등장해 원아들에게 동화 ‘북극곰에게 냉장고를 보내야겠어’를 생생하게 읽어 준 뒤 “북극곰이 왜 낙타에게 냉장고를 보내달라고 했을까?”라는 등의 질문을 던졌고, 유아들은 “북극이 더워져서요”, “얼음이 다 녹아서요”라는 등의 답변이 오가면서 자연스레 아이들과 눈높이에 맞춘 환경이야기를 나눴다.

이 교육감은 이어진 교직원과 함께한 간담회에서 “유아의 눈높이에 맞는 공간 구성과 시설 점검이 필요하다. 유아의 발달 단계에 맞는 놀이 시설, 화장실, 외부 창문 등 교육 환경에 세심한 관심을 가져 달라”며 “무상 유아교육을 비롯한 교사의 전문성 신장, 교원 처우 개선, 교육과 보육의 분리 등 유아 교육의 발전 방안을 마련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단설유치원의 새로운 시도에 대한 결과를 공유하면서 미래 유아교육을 꿈꿔 나갔으면 좋겠다”면서 “모든 유치원이 협력하여 유아교육의 새로운 변화를 함께 만들어야 한다”고 역설했다.

한편 이 교육감은 미담유치원 방문에 앞서 광주하남교육지원청에 들러 직원들과 도교육청과 교육지원청의 현장 지원 역량 강화, 근무여건 개선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박건기자 90virus@

<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8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