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체고, 9년만에 종합우승 보이네!
경기체고, 9년만에 종합우승 보이네!
  • 정민수 기자
  • 승인 2018.04.16 21:21
  • 댓글 0
  • 전자신문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관기 전국체육고 체육대회
육상서 金 6개 등 종목 준우승
박종학 5천m 金 추가 ‘2관왕’
수영·펜싱 등 합쳐 1위 질주
인천체고, 金 6개 등 종합 ‘4위’
경기체고가 제32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체육고등학교 체육대회에서 종합 선두를 질주했다.

경기체고는 16일 광주광역시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사전경기로 열린 육상에서 금 6개, 은 4개, 동메달 3개로 전남체고(금 6·은 7·동 7)에 이어 종목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경기체고는 사전경기로 열린 수영과 핀수영, 펜싱, 육상에서 금 26개, 은 11개, 동메달 6개를 획득하며 서울체고(금 22·은 16·동 15)와 전남체고(금 6·은 9·동 6)를 제치고 종합 선두를 유지, 지난 2009년 제23회 대회 종합우승 이후 9년 만에 종합우승을 바라보게 됐다.

인천체고는 금 6개, 은 7개, 동메달 16개로 종합 4위를 달리고 있다.

경기체고는 이날 남자 5천m에서 박종학이 15분15초41로 조민혁(전남체고·15분22초47)과 정다빈(전북체고·15분33초21)을 여유있게 따돌리며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박종학은 전날 열린 1천500m에서도 4분06초30으로 조민혁(4분09초85)과 박원빈(인천체고·4분10초64)을 꺾고 우승해 2관왕이 됐다.

경기체고는 남자 1천600m 계주에서 서민혁, 이시목, 이창윤, 곽성철이 팀을 이뤄 3분21초45의 기록으로 전남체고(3분22초90)와 광주체고(3분23초45)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전날 열린 경기에서는 노용진이 남자 3천m 장애물경기에서 9분57초79로 이승호(서울체고·10분04초40)와 최세훈(전남체고·10분11초96)을 따돌리고 1위에 올랐고 여자 400m에서는 김지혜가 59초01로 김주하(인천체고·59초19)와 손은빈(서울체고·1분00초56)을 따돌리고 우승했으며 여자 장대높이뛰기에서도 임찬혜가 3m를 넘어 이유빈(부산체고)과 동률을 이뤘지만 시기차에서 앞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경기체고는 이밖에도 여자 400m 허들 최다빈(1분08초11)과 1천600m 계주 최다빈, 김나영, 권하영, 김지혜(4분03초31), 남자 높이뛰기 김주은(2m10), 장대높이뛰기 이한이(4m20)가 각각 은메달을 획득했고 여자 400m 허들 김나영(1분08초77), 창던지기 김어진(44m09), 400m 계주 김동하, 곽성철, 서민혁, 이시몬(42초94)이 나란히 3위에 입상했다.

한편 인천체고는 여자 5천m에서 최수아(17분40초84), 남자 110m 허들에서 손우승(15초10)이 각각 1위에 등극했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