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물쓰레기 감량 도우미 떴다 市 ‘주부모니터링단’ 16명 위촉
음식물쓰레기 감량 도우미 떴다 市 ‘주부모니터링단’ 16명 위촉
  • 박건 기자
  • 승인 2018.04.25 18:52
  • 댓글 0
  • 전자신문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가 생활 속 음식물쓰레기 감량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제안할 ‘주부 모니터링단’을 운영한다.

수원시는 지난 24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2018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주부 모니터링단’ 위촉식을 열고, 모니터요원 16명에게 위촉장을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주부 모니터링단’은 주부들의 생활 속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실효성 있는 음식물쓰레기 감량 정책 개발을 위해 시가 올해 처음 시작하는 사업으로, 시는 지난달 음식물쓰레기 감량에 관심 있는 주부를 대상으로 구별로 4명씩 추천받아 주부 모니터링단을 구성했다.

위촉된 모니터요원들은 올해 온라인 공동 대화방과 분기별 간담회를 통해 음식물쓰레기 관련 아이디어 공유와 공동논의 과정을 거쳐 시에 실효성 있는 음식물쓰레기 정책을 제안하게 된다.

또 상·하반기 시가 진행하는 집단급식소·대형음식점 등 음식물쓰레기 다량 배출사업장 합동점검 참여와 사업주에게 음식물쓰레기 감량 필요성과 적절한 감량 방법 소개 등도 진행하고, 분기마다 시내 주요 지점에서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시민 캠페인도 전개할 예정이다.

/박건기자 90vir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