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국선열 기상 느껴보며 북·중·러 유적지 탐방단 모집
순국선열 기상 느껴보며 북·중·러 유적지 탐방단 모집
  • 최준석 기자
  • 승인 2018.05.16 21:11
  • 댓글 0
  • 전자신문  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까지 道북부 대학생 대상
경기도는 북한과 중국, 러시아 접경지역 일원을 돌아보며 통일 리더십을 고양하는 ‘2018년도 북·중·러 대학생 통일 탐방단’에 참여할 단원을 오는 31일까지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도가 주최하고 대진대학교가 주관하는 탐방단 프로그램은 ‘2018 대학생 통일 핵심리더 양성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다.

참가대상은 통일에 관해 관심이 있는 경기북부 거주 3년 이상 대학 재학생 또는 경기북부 소재 대학 재학생이다.

도는 서류 및 면접 심사를 거쳐 최종 탐방단원 30명을 선발할 방침이다.

탐방단은 오는 7월 23일부터 29일까지 6박 7일간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우수리스크, 중국 조선족 자치주, 백두산, 두만강 등 북·중·러 접경지역 일원의 항일 역사유적지, 고구려·발해 유적지 등을 탐방하게 된다.

탐방 코스에는 신한촌 기념비, 최재형 선생 생가, 이상설 의사 기념비, 안중근 의사 단지동맹비, 윤동주 생가, 여순감옥 등 독립운동에 투신했던 순국선열들의 기상을 느낄 수 있는 주요 명소들이 포함됐다.

백두산과 두만강, 압록강에서 북한 지역을 조망하며 평화통일을 기원하는 시간도 갖는다.

/최준석기자 jscho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