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서 투표 순조…투표율 오후 1시 현재 43.5%
전국서 투표 순조…투표율 오후 1시 현재 43.5%
  • 연합뉴스
  • 승인 2018.06.13 13:59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역·기초단체장과 지방의회를 이끌 지역 일꾼을 뽑는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가 13일 오전 6시 전국 1만4천134곳의 투표소에서 일제히 시작돼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지방선거와 함께 서울 노원병·송파을을 비롯한 전국 12곳에서는 국회의원 재보선 투표도 동시에 진행되고 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일인 이날 오후 1시 현재 투표율이 43.5%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투표는 이날 오전 6시 전국 1만4천134개 투표소에서 일제히 시작됐으며 전체 유권자 4천290만7천715명 가운데 1천864만4천764명이 투표를 마쳤다.

오후 1시 현재 투표율은 2014년 6·4 지방선거 당시 같은 시각 투표율 38.8%보다 4.7%포인트 높은 수치다.

선관위는 오후 1시 투표율부터 지난 8~9일 실시된 사전투표와 거소투표 투표율도 합산해 반영했다.

이번 지방선거의 사전투표율은 20.14%로, 전국 단위 선거로는 두 번째로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오후 들어 투표율이 4년 전 6·4 지방선거 때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나면서 최종 투표율이 60%를 넘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6·4 지방선거의 최종 투표율은 56.8%였다. 지역별로는 전남의 투표율이 55.9%(88만1천877명)로 가장 높았다.

최저 투표율 지역은 인천으로, 39.0%(95만1천942명)를 기록했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