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비대위원장 후보 김성원 등 5명으로 압축
한국당 비대위원장 후보 김성원 등 5명으로 압축
  • 연합뉴스
  • 승인 2018.07.12 20:56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은 12일 김성원·전희경 의원과 김병준 국민대 명예교수, 박찬종 변호사, 이용구 전 중앙대 총장 등 5명을 비상대책위원장 후보로 압축했다.

한국당 비대위 구성을 위한 준비위원장인 안상수 의원은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이 같은 내용의 비대위원장 후보군을 발표했다.

안 위원장은 “국회의원과 원외 당협위원장 물론 국민을 상대로 추천받은 결과 150여 분의 비대위원장 후보군을 선정할 수 있었다”며 “실무진이 세부 검토를 하고 비대위 준비위의 심층적인 난상토론을 거쳐 후보자를 압축했다”고 설명했다.

김병준 교수는 노무현 정부 대통령 정책실장 출신으로, 노무현정부에서 부총리 겸 교육인적자원부 장관도 역임했다.

김성원 의원은 동두천·연천을 지역구로 두고 있는 초선 의원으로, 현재 한국당 지역구 의원 가운데 최연소(45) 의원이다.

박찬종 변호사는 5선 의원을 지낸 원로 정치인이며 이용구 전 중앙대 총장은 지난 2017년 한국당 비상대책위원과 조직강화특별위원장을 지냈다.

전희경 의원은 초선 비례대표로, 지난 19대 대선에서 홍준표 후보 중앙선거대책위 대변인과 한국당 공동대변인을 역임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