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수, 23세 이하 야구대표 사령탑 뽑혀
이연수, 23세 이하 야구대표 사령탑 뽑혀
  • 정민수 기자
  • 승인 2018.08.14 20:40
  • 댓글 0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콜롬비아 세계대회 출전
이연수 성균관대 감독이 제2회 세계야구선수권대회(23세 이하)에 출전하는 국가대표팀을 이끈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는 올해 세계야구선수권대회에 참가하는 국가대표 사령탑에 이연수 감독을 선임했다고 14일 밝혔다.

올해 세계야구선수권대회는 오는 10월 19일∼28일 콜롬비아 바랑키야에서 개최된다.

협회는 지난 10일 국가대표 야구 지도자 공개 모집에 응시한 지도자를 대상으로 경기력향상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국내 및 국제대회 성적과 지도 통솔력, 경기 운영 능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이 감독을 국가대표 감독으로 최종 선발했다.

세계야구선수권대회는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이 2년마다 개최하는 대회로 2014년에 21세 이하 대회로 신설됐으나 이후 참가선수 연령을 23세 이하로 조정하고 올해 두 번째 대회를 맞게 됐다.

올해 대회에는 우리나라와 전 대회 우승팀인 일본을 비롯해 개최국 콜롬비아, 대만, 베네수엘라, 도미니카공화국 등 12개국이 참가한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