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체육인 복지 향상 ‘지원센터’ 출범
장애인체육인 복지 향상 ‘지원센터’ 출범
  • 연합뉴스
  • 승인 2018.09.13 20:35
  • 댓글 0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지원 등 종합서비스 제공
선수위원회 사무국도 이전 합류
장애체육인들의 복지향상, 취업지원 등 종합서비스를 제공하는 ‘체육인지원센터’가 13일 문을 열었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체육인지원센터는 장애체육인을 지원하는 허브가 필요하다는 의견에 따라 구축됐다. 앞으로 통합 지원기능을 하는 허브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며 “선수위원회 사무국도 체육인지원센터로 이전해 협조체제를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체육인지원센터는 서울 송파구 문정법조타운 내 H 비즈니스파크 3층에 개소했다.

이날 개소식엔 문화체육관광부, 장애인체육회, 가맹단체 등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관계자들은 개소식 후 좌담회를 열어 장애인 선수들의 권익향상과 은퇴 선수 지원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장애인체육회는 “수렴된 의견은 체육회 지원센터 사업 계획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