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물류창고 붉은 불개미 6천마리 모두 소독 제거
안산물류창고 붉은 불개미 6천마리 모두 소독 제거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10.09 19:56
  • 댓글 0
  •   1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왕개미 등 추가 발견 없어
안산 물류창고 컨테이너에서 지난 8일 붉은불개미 수천마리가 발견된 이후 추가 발견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안산시는 9일 “붉은불개미 발견 당일 오후 8시30분 쯤 방역을 마치고 컨테이너 주변에 특수 페인트 방어벽을 설치했다”며 “이후 추가로 발견된 붉은불개미는 없다”고 밝혔다.

앞서 안산시는 국내 유명 스팀청소기 제작업체의 물류창고에서 일개미 5천9백여 마리를 발견해 농림축산검역본부, 국립생태원 등과 공동으로 컨테이너 훈증 소독 등의 방역처리에 나섰다.

이 컨테이너는 지난달 8일 중국 광둥성을 출발해 11일 인천항에 도착해 27일간 적치됐다가 8일 안산 물류창고로 반출됐다.

안산시 관계자는 “컨테이너가 안산 물류창고로 들어온 지 몇 시간 안 됐기 때문에 붉은불개미를 추가로 발견할 가능성이 작다고 보지만, 만일 상황에 대비해 전문가 협의를 거쳐 추가 방역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붉은불개미는 세계자연보호연맹(IUCN)이 지정한 세계 100대 악성 침입 외래종에 속하는 해충이다.

지난해 9월 부산항 감만부두에서 국내 최초로 발견된 이후 이번이 여덟번째다. / 안산=김준호기자 jh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