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부동산 허위매물·가격담합 ‘뿌리뽑기’
하남시, 부동산 허위매물·가격담합 ‘뿌리뽑기’
  • 김대정 기자
  • 승인 2018.11.08 20:36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말까지 공인중개사 집중단속
하남시가 공인중개사의 부동산 허위·과장 매물 게시, 분양권 불법전매, 업·다운계약 등 공인중개사법 위반행위 및 집값을 인위적으로 올리기 위한 인터넷 커뮤니티 등의 부동산가격 담합행위에 대한 근절대책을 연말까지 집중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올해 8월 하남시 허위매물 신고건수는 812건으로 이는 도내 4위, 전국 8위로서 온라인 부동산을 중심으로 집값을 올리기 위해 과장된 가격의 매물이나 미끼매물이 기승을 부리면서 피해를 보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일부 아파트 단지의 경우 부동산 과열 양상이 확산되면서 아파트값을 자신들이 원하는 수준보다 가격을 높게 올리기 위해 담합도 서슴지 않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시는 경기도로부터 매달 허위매물 광고 게재 중개사무소 명단을 넘겨받아 특별 관리하고 공인중개사법 위반 여부를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중점 관리대상 중개사무소에 대하여는 공인중개사법에서 규정한 각종 의무사항 위반 여부에 대한 점검·단속을 강화하여 공인중개사의 허위매물 게시를 근절할 예정이다.

또한, 그동안 허위매물을 게시하는 공인중개사나 가격담합행위를 조장하는 인터넷 커뮤니티 등의 아파트 입주자에 대해서 처벌하는 법이 미비해 법의 사각지대가 존재했으나 정부에서는 처벌규정 신설, 신고센터 설치·운영 등 관련 법령을 개정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남=김대정기자 kimd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