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병원 박영관 회장, 대한수혈대체학회 감사패 수상
세종병원 박영관 회장, 대한수혈대체학회 감사패 수상
  • 이정규 기자
  • 승인 2018.11.19 21:06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장전문병원 세종병원은 박영관 회장이 최근 대한수혈대체학회 감사패를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박 회장은 국내 최초로 심장전문병원을 개설해 1986년 한국 최초로 무수혈 심장수술을 개척하는 등 지난 30여 년 동안 한국 수혈대체 치료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혜원의료재단 세종병원의 설립자인 박 회장은 ‘심장병 없는 세상’을 위해 앞장서 왔으며, 1986년 종교적인 이유, 감염 위험, 수혈로 인한 합병증을 우려하는 환자를 위해 무수혈센터를 개소했다.

무수혈수술 전, 수술 중, 수술 후까지 공혈자의 피를 사용하지 않고, 출혈을 최소화하며, 체내 혈액 생산을 극대화하는 첨단 의료기술 시행해 현재까지 964건의 무수혈 수술을 시행했다.

박영관 회장은 “무수혈센터를 개소할 당시만 해도 무수혈수술은 관련 정보를 구할 수 없는 미지의 영역이었으며, 여러 진료과 의료진들과 지속적인 연구와 경험을 쌓은 끝에 체계적인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세종병원은 의학적 신념을 토대로 무수혈 치료 분야를 적극 개척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