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농기센터, 새 농업기술 보급
가평농기센터, 새 농업기술 보급
  • 김영복 기자
  • 승인 2018.12.30 19:27
  • 댓글 0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 전국 153개 센터 평가
가평센터 광합성균 등 공급 호평
가평 군수 “농업 소득창출 최선”

 

농촌진흥사업 최우수 기관 뽑혀

가평군은 농촌진흥청이 주관한 ‘2018년 농촌진흥사업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군이 수상한 ‘농촌진흥사업 평가’는 맞춤형 기술정보 지원 실적, 농산물 가공제품 상품화, 재해대응 실적자료 등 정량지표 통계를 기초로 한 종합평가 결과 가장 우수한 성과를 거둔 기관을 선정해 수여하는 상이다.

전국 153개 센터를 대상을 실시한 올해 평가에서 군은 친환경농업확대를 위해 광합성균, 탄저예방균 등 6종 650톤을 3천500농가에 공급하고 3개 과정 1만2천500명을 대상으로 한 품목별 농업인 전문교육이 새로운 농업기술 보급에 앞장섰다는 점이 좋은 점수를 받았다.

또 사과 등 2종 17톤의 농축음료 제조 등 농산물가공센터 운영으로 농업의 융복합 산업화를 위한 가공기술 보급과 기반조성에 앞장섰으며, 농산물 가공제품 상품화로 산들만찬주스 등 8건의 특허 출원이 높게 평가됐다.

이와 함께 농업인들의 경영비 절감을 위해 대형 농기계 위주로 트랙터 등 37종 250대를 900여 농가에 임대했으며 농·특산물을 대외에 홍보하기 위한 사이버농업연구회의 우수한 활동도 손꼽았다.

김성기 군수는 “이번 성과는 농업인과 전 직원이 협력해 이룬 결과”라며 “앞으로도 6차 산업화를 통한 농촌의 활력증진, 지역특산물을 이용한 가공기술 보급, 현장수요 맞춤형 전문인력양성 지원, 농촌자원 산업화와 과학영농 기능강화로 농업인 소득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7일 열린 2018 농촌진흥사업 성과보고회 및 시상식에서는 최우수 8개 기관에 상장과 시상금 각 300만원이 주어졌다.

/가평=김영복기자 ky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