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한국, 어울려 잘 살고 있나요?
다문화 한국, 어울려 잘 살고 있나요?
  • 정민수 기자
  • 승인 2019.01.07 19:38
  • 댓글 0
  •   1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글로벌센터 대표, 상담 사례 담아
이주민의 여러 어려움들 유형별 분류
한국의 이주민 사회송인선 / 245쪽 / 야스미디어 / 1만5천원
한국의 이주민 사회송인선 / 245쪽 / 야스미디어 / 1만5천원

 

우리 대한민국은 현재 외국인 거주자수가 230만 명을 넘어 섰다. 부인할 수 없는 다문화사회가 된 것이다.

이제 우리와 함께 살아갈 수밖에 없는 이민자들의 삶과 이주민정책의 문제점들을 되돌아보며 원주민들과 이민자들이 어떻게 함께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어 갈 것인가를 고민할 때이다.

이 책의 내용은 ㈔경기글로벌센터 송인선 대표가 고통받고 있는 이주민들 속에 뛰어 들어가 그들과 부딪히며 상담하고 경험한 현장의 생생한 실제 사례를 담고 있다.

이 책은 이주민들이 이 땅에 들어와 살아가면서 겪는 어려움들을 유형별로 분류하고 다양한 실제의 상담사례(이주노동자, 일반난민, 재정착난민, 산업재해 중증장애로 장기요양 및 장기입원치료 이민자들의 실태)를 기술함으로서 이민자들이 새로운 문화와 환경에 적응하는 것이 얼마나 큰 문제인가를 함께 고민하며, 체류자격별로 상황을 살펴봄으로서 이민자들을 깊이 있게 이해하는데 초점이 맞추어져 있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