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 힘찬 항해 시작, 항만가족 신년인사회
인천항 힘찬 항해 시작, 항만가족 신년인사회
  • 신재호 기자
  • 승인 2019.01.07 20:20
  • 댓글 0
  •   7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325만TEU 물동량 달성
신국제여객터미널 성공 개장
남봉현 사장 노력 다짐
7일 하버파크에서 열린 인천항만공사 신년인사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 제공
7일 하버파크에서 열린 인천항만공사 신년인사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만공사는 새해를 맞아 7일 하버파크에서 인천항의 힘찬 항해를 다짐하는 ‘2019 인천항 항만가족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번 신년인사회에서는 박남춘 인천시장과 박경철 인천지방해양수산청장, 송영길·윤관석 국회의원, 이귀복 인천항 발전협의회 회장, 이강신 인천상공회의소 회장, 지용택 새얼문화재단 이사장 등 인천항만 경제계와 유관기관과 오피니언 리더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찬 악수와 따뜻한 덕담을 나누며 지난해 노고를 위로하고 신년의 각오와 의지를 다졌다.

이 자리에서 공사 남봉현 사장은 컨테이너 물동량 312만TEU를 비롯해 지난해 인천항이 성공적으로 운영될 수 있었던 점에 대해 모든 항만 종사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 “항만시설은 개발 후 운영까지 많은 시간과 재원이 투입되는 만큼, 면밀한 수요예측을 통해 부두 및 배후단지가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준비해야 된다”며, “올해는 크루즈터미널 및 신국제여객터미널을 개장하고 운영에 들어가는 첫 해이므로, 터미널 개장에 앞서 이용객과 선사가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준비해 성공적인 개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 “2019년 325만TEU 물동량 달성, 국민과 지역사회가 체감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 실현, 안전하고 깨끗한 항만조성을 위한 노력을 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신재호기자 sjh4550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