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교신청사 공사 주민 눈으로 꼼꼼히 살핀다
광교신청사 공사 주민 눈으로 꼼꼼히 살핀다
  • 안경환 기자
  • 승인 2019.01.10 20:28
  • 댓글 0
  •   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시공사, 감독자 7명 위촉
공사감독·주민 민원수렴 등 맡아
경기도시공사가 도청 신청사 건립공사 현장에 참여해 공사감독, 주민 민원과 건의사항 전달 등의 역할을 수행할 주민참여감독자를 위촉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도시공사 제공
경기도시공사가 도청 신청사 건립공사 현장에 참여해 공사감독, 주민 민원과 건의사항 전달 등의 역할을 수행할 주민참여감독자를 위촉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도시공사 제공

 

경기도시공사는 광교신도시 주민 7명을 ‘주민참여감독자’로 위촉했다고 10일 밝혔다.

광교신도시 내 통장들로 구성된 주민참여감독자는 도 신청사 건립공사현장에 참여해 공사감독, 주민 민원과 건의사항 전달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공사는 주민참여감독제 운영으로 도민의 적극적인 의견수렴, 소통강화, 부실공사 방지 등 공공공사의 투명성을 높일 계획이다.

위촉식에서는 주민참여감독자를 대상으로 한 건설현장 안전, 관리감독 교육도 이뤄졌다.

이홍균 공사 사장직무대행은 “경기도 신청사가 1천300만 도민이 함께 사용할 문화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7년 9월 착공한 경기도 신청사 건립공사는 2천991억원을 투입, 도본청 22층 및 도의회 12층 등의 규모로 지어질 예정이다.

준공 예정은 2020년 12월이다.

/안경환기자 ji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