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 현장 점검 돌입
LH,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 현장 점검 돌입
  • 이주철 기자
  • 승인 2019.01.10 20:32
  • 댓글 0
  •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우 사장 의왕고천택지 방문
근로자 한파 보호 대책 등 확인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10일 의왕고천택지구 아파트 건설현장을 시작해 전국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특별안전점검에 나섰다./LH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10일 의왕고천택지구 아파트 건설현장을 시작해 전국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특별안전점검에 나섰다./LH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10일 겨울철 건설현장에 대한 근로자 안전지침 등의 준수 여부 등을 확인하기 위한 전국 건설현장 특별 안전점검에 나섰다.

박상우 LH 사장은 이날 의왕시에 있는 의왕고천택지지구 A-1블록 아파트 건설공사 1공구를 방문해 한파특보 발령 때 근로자의 동상, 저체온증을 예방하기 위해 작업 중지, 휴식시간 제공 여부와 추위 쉼터에 난로, 온음료, 구급세트 등이 구비돼 있는지 여부를 확인했다.

또 겨울철 건축물 보양 때 급열방식을 갈탄 대신 열풍기로 변경했는지 여부를 점검했다.

유독가스로 인한 근로자 사망사고를 예방하고 미세먼지를 저감시켜 작업환경을 개선할 수 있기 때문이다.

앞서 LH는 지난해 11월 겨울철 근로자 안전대책과 건축물 보양, 화기작업 매뉴얼 등 지침을 전국 건설현장에 내려보냈다.

LH는 이번 특별점검을 최근 연이은 공공기관 안전사고에 따른 국민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정부에서 계획한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과 연계해 건설현장에서 발생 가능한 위험요소를 찾아내고 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계획을 세울 예정이다.

이날 의왕 현장에서 시작한 이번 특별안전점검은 오는 4월까지 LH가 관할하는 전국 건설현장에서 진행된다.

박상우 LH 사장은 “LH 건설현장 및 주거자산에 대한 시설물 안전점검을 꼼꼼히 실시해 국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철저한 안전진단 및 대책을 세우겠다”고 말했다. /이주철기자 jc3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