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시진핑 북한 간다… 김정은 초청 수락
중국 시진핑 북한 간다… 김정은 초청 수락
  • 연합뉴스
  • 승인 2019.01.10 20:35
  • 댓글 0
  •   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중 수교 70주년 기념
오는 7월 평양 방문 할 듯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이번 방중 기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북한에 초청했으며 시 주석은 이를 수락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0일 전했다.

중앙통신은 김 위원장이 지난 8일 중국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시 주석과 한 정상회담 소식을 전하면서 “김정은 동지께서는 습근평(시진핑) 동지가 편리한 시기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공식방문하실 것을 초청하셨으며 습근평 동지는 초청을 쾌히 수락하고 그에 대한 계획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시 주석의 구체적인 방북 계획을 공개하지 않았지만 북·중 수교 70주년을 맞는 7월쯤 답방이 이뤄지는 것 아니냐는 관측을 낳는다.

시 주석은 부주석을 지내던 2008년 6월 평양을 방문해 당시 김정일 국방위원장 등을 만난 적이 있지만 김 위원장 집권 후에는 북한을 방문한 적은 없다.

통신은 이어 북중 정상회담에서 “공동의 관심사로 되는 국제 및 지역 문제 특히 조선반도 정세관리와 비핵화 협상 과정을 공동으로 연구 조종해나가는 문제와 관련해 심도 있고 솔직한 의사소통을 진행했다”고 밝혀 두 정상이 2차 북미정상회담과 비핵화 및 상응 조치 등을 논의했음을 시사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