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이웃에 희망을… ‘기부천사’ 인탑스㈜
어려운 이웃에 희망을… ‘기부천사’ 인탑스㈜
  • 장순철 기자
  • 승인 2019.02.10 18:38
  • 댓글 0
  •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년째 5억9천여 만원 상당 생필품 기증
경기공동모금회와 1004박스 기부협약

 

안양의 한 중소기업이 6년째 소외계층을 위해 물품기부를 이어오며 감동을 전하고 있다.

주인공은 휴대폰케이스 생산업체인 인탑스㈜(안양천서로 51).

인탑스㈜는 지난해까지 5년 동안 전기요, 세제, 라면 등 5억9천여 만원에 이르는 상당액수의 생필품을 기증해왔다.

또 앞서 2011년부터는 복지시설 후원과 가정위탁아동 장학금도 지원해오고 있다.

최근에는 안양시,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안양시나눔운동본부와 ‘행복나눔 1004박스’ 기부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안양시청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최대호 안양시장, 윤규한 인탑스㈜ 부사장, 윤도희 안양시나눔운동본부장이 기관을 대표해 협약서에 서명했다.

협약에 따라 인탑스㈜는 올해 1억1천200만원의 생필품을 4회에 걸쳐 ‘행복나눔 1004박스’로 기부할 계획이다.

대상은 홀로 사는 노인가정과 소년소녀가장 등의 저소득 소외계층이며, 안양시와 안양시나눔운동본부는 지원대상 가구 선별 및 전달을 돕는다.

‘행복나눔 1004박스’는 이날 MOU를 맺은 3개 기관이 지난 2014년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1년 단위로 협약한 사회공헌 프로젝트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지속적으로 따뜻한 손길을 보내준 인탑스㈜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며, “행복나눔 1004박스가 어려운 이웃의 부족함을 채워주면서 희망을 안겨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안양=장순철기자 js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