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레코로만형 수원시청·부천시청 나란히 ‘1·2위’
그레코로만형 수원시청·부천시청 나란히 ‘1·2위’
  • 정민수 기자
  • 승인 2019.03.14 20:17
  • 댓글 0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전혁진·이하늘 금메달
종합점수 86점 획득 종목우승
부천, 54점으로 종목 준우승
14일 강원도 철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37회 회장기 전국레슬링대회에서 남자일반부 그레코로만형 종목우승을 차지한 수원시청 선수단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도레슬링협회 제공
14일 강원도 철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37회 회장기 전국레슬링대회에서 남자일반부 그레코로만형 종목우승을 차지한 수원시청 선수단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도레슬링협회 제공

 

제37회 회장기 전국레슬링대회

수원시청과 부천시청이 제37회 회장기 전국레슬링대회 남자일반부 그레코로만형에서 나란히 종목 1위와 2위에 올랐다.

수원시청은 14일 강원도 철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3일째 남일반 그레코로만형이 종료된 가운데 종합점수 86점으로 종목우승을 차지했다.

부천시청이 종목점수 54점으로 2위에 올랐고 전남 함평군청이 49점으로 3위에 입상했다.

평택시청은 47.5점을 얻어 아쉽게 종목 4위에 머물렀다.

수원시청은 55㎏급 전혁진과 67㎏급 이하늘이 금메달을 획득하고 77㎏급 김영하가 준우승을, 72㎏급 김정민이 3위에 입상하며 종목우승을 확정했다.

또 부천시청은 87㎏급 박제우에서 1위, 67㎏급 정철과 82㎏급 김두용이 각각 3위에 오르며 종목 2위에 올랐다.

한편 수원시청 이하늘은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고 김대성 코치는 지도자상을 수상했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