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에선 재난사고 유비무환”
“군포에선 재난사고 유비무환”
  • 장순철 기자
  • 승인 2019.03.14 20:44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대희 시장·박원선 부시장 앞장
다중이용시설 현장 곳곳 방문
안전도·관리실태 등 확인 점검
해빙기 합동점검 내실화 독려
박원석 군포시 부시장이 대형 재난위험시설 안전 관리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군포시 제공
박원석 군포시 부시장이 대형 재난위험시설 안전 관리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군포시 제공

 

군포시의 행정 책임자들이 직접 대형 재난위험시설의 안전 관리 현황을 챙긴다.

군포시는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에 맞춰 지역 내 171개 시설의 안전 상태를 각 시설의 관리 주체와 유관부서, 전문가와 민간시설 관리자가 합동 점검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이 가운데 한대희 시장과 박원석 부시장 역시 대형 공공시설과 시민 이용도가 높은 다중이용시설 중 7개소를 선별해 직접 현장 안전 점검을 실시한다.

매년 이뤄지는 안전 점검이 형식적으로 이뤄지지 않도록 독려하고, 해빙기 안전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함으로써 위험시설 안전관리체계 확립 및 점검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함이다.

이에 박원석 부시장은 14일 대형 공공시설인 마벨교와 금정교가교의 이음 및 받침 장치 관리 실태와 교량 구간 내 침하 등의 문제가 없는지 등을 꼼꼼하게 점검했다.

박 부시장은 오는 19일 산본 공동구와 민간 다중이용시설 1곳도 추가로 점검할 계획이다.

한대희 시장은 오는 26일 군포시민체육광장, 급경사지, 군포지식센터 건설 현장을 찾아가 평상시 및 계절별 안전실태를 확인할 예정이다.

한대희 시장은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안전 점검은 한시도 소홀히 할 수 없는 문제”라며 “앞으로도 부시장과 함께 시민의 삶을 보호하고, 개선하기 위한 일에는 앞장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군포=장순철기자 js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