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청, 스마트 마이스 조성 올해 마무리 ‘순항’
경제청, 스마트 마이스 조성 올해 마무리 ‘순항’
  • 신재호 기자
  • 승인 2019.03.26 20:10
  • 댓글 0
  •   7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공사와 서비스 활성화 등 4차년도 사업 착수
ICT 기반 연관산업 융·복합 실현 지역 경쟁력 제고
인천경제자유구역의 마이스(MICE)산업 경쟁력을 크게 제고시킬 ‘스마트 마이스(SMART MICE)’ 조성 4차년도 사업이 본격 착수됐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25일 국제회의복합지구를 기반으로 한 마이스산업 발전 토대 구축을 위해 ‘스마트 마이스 조성사업 4차년도 착수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스마트 마이스 조성사업은 지역발전위원회에서 선정한 인천시 지역특화발전사업으로, ICT(정보통신기술)를 활용해 송도컨벤시아를 중심으로 차별화된 서비스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지역 MICE 산업을 활성화하는 것을 목표로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됐으며 올해 마무리될 예정이다.

인천경제청은 이번 4차년도 사업에서 인천관광공사와 마이스 서비스 활성화를 목표로 ▲IOT(사물인터넷) 인공지능기반 고객분석 솔루션 구축 ▲GREEN 송도컨벤시아 스마트관제 시스템 및 스마트 마이스 센터 구축과 더불어 기존 서비스 고도화·활성화를 통한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으로 MICE 주최자와 참가자의 만족도를 제고시킬 계획이다.

또 ICT 기반의 마이스 산업, 숙박, 쇼핑, 관광 등 연관산업의 융·복합 실현으로 인천지역 마이스산업 경쟁력을 제고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현재까지 진행된 1∼3차 사업은 인프라 구축 및 플랫폼 정착과 서비스 확산에 초점을 맞춰 진행됐다.

현재 PC나 모바일 등 다양한 기기에서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는 반응형 통합 포털과 전자 정부 프레임 워크 기반의 확장 관리가 쉬운 통합 플랫폼을 구축했으며, 대형 멀티비전과 VR(가상현실) 체험관, 포토체험관 등을 설치하고 무료 와이파이존 서비스와 실외 디스플레이 도입 등을 통해 송도컨벤시아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인천경제청 서윤기 공보문화과장은 “이번 스마트 마이스 4차년도 사업이 마무리돼 차별화된 서비스가 제공되면 인천경제자유구역의 마이스산업 경쟁력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마지막 4차년도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신재호기자 sjh4550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