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 폭침 9주기 추모행사… “46용사 희생 기억하면서 서해 수호”
천안함 폭침 9주기 추모행사… “46용사 희생 기억하면서 서해 수호”
  • 박희범 기자
  • 승인 2019.03.26 20:56
  • 댓글 0
  •   1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 해군 제2함대서 거행
26일 오전 평택시 해군 제2함대 사령부에서 열린 제9주기 천안함 46용사 추모식에서 유가족들이 추모비에 묵념하고 있다./연합뉴스
26일 오전 평택시 해군 제2함대 사령부에서 열린 제9주기 천안함 46용사 추모식에서 유가족들이 추모비에 묵념하고 있다./연합뉴스

 

서해 NLL을 수호하다 천안함 폭침으로 산화한 46용사의 희생을 기리는 9주기 추모행사가 26일 평택 해군 제2함대 사령부에서 열렸다.

지난해 11월 건립된 천안함 추모비 앞에서 진행된 이날 추모행사에는 천안함 용사들의 유족과 전우(전역자 포함), 함대 장병, 천안함 재단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추모식은 개식사와 함께 묵념, 작전 경과보고, 46용사 다시 부르기, 헌화 및 분향, 추모사, 해양수호 결의문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2함대 장병들은 천안함 46용사 개개인의 계급과 성명을 힘차게 부르며 선배 전우들의 명예와 희생정신을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강동훈 2함대 사령관은 추모사에서 “오늘도 우리 해군은 46용사의 고귀한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전장에서의 승리를 다짐하고 있다”며 “호국 영령의 희생을 기억하면서 서해를 수호하자”고 당부했다./평택=박희범기자 hee69bp@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