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의 삼성전자, 美 특허등록 5만건 돌파… “전략산업에 활용 예정”
기술의 삼성전자, 美 특허등록 5만건 돌파… “전략산업에 활용 예정”
  • 이주철 기자
  • 승인 2019.04.14 19:47
  • 댓글 0
  •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T기업 기술 각축 선제적 대응
유사 기술 난립 견제역할 ‘톡톡’
2년 연속 6000건 이상 기록

한국 등록 특허 2055건 ‘최소’

삼성전자가 미국에서 등록·보유한 특허가 5만건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 특허 분쟁에 대응하는 동시에 글로벌 IT 기업들의 각축장인 미국에서 선제적으로 지식재산권을 확보함으로써 기술 경쟁에 앞서나가기 위한 의도로, 특히 최근 몇 년간 빠른 속도로 늘려가는 추세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가 전세계 각국에서 보유하고 있는 특허는 지난해 말 현재 총 12만8천700건으로, 1년 전(11만9천337건)보다 7.9%나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허 등록 국가별로는 미국이 5만804건(39.5%)으로 가장 많았다.

지난 1984년 처음으로 미국 특허를 등록한 이후 처음 누적 기준으로 5만건을 돌파했다. 유럽 국가가 2만5천669건(19.9%)으로 뒤이었고 ▲한국 2만3천203건(18%) ▲중국 1만1천709건(9.1%) ▲일본 7천170건(5.6%) ▲기타 국가 1만145건(7.9%) 등의 순이었다.

미국에서는 지난해에만 6천62건의 특허를 등록했다.

역대 최고치였던 전년(6천72건)에는 다소 못 미쳤으나 2년 연속 6천건 이상을 기록하면서 13년째 미국 IBM에 이어 두번째로 많은 특허를 등록한 업체가 됐다.

그러나 한국에서 등록한 특허는 지난해 2천55건으로, 지난 2012년(2천24건) 이후 가장 적었다.

일부 특허의 유효기간이 만료되면서 지난해 말 누적 등록 건수는 2만3천203건으로, 전년 말보다 오히려 1천657건 줄었다.

회사 측은 “특허의 대부분은 스마트폰, 스마트TV, 메모리 반도체, 시스템 LSI 등에 관한 것으로, 전략사업 제품에 쓰이거나 향후 활용될 예정”이라면서 “사업 보호의 역할뿐 아니라 유사 기술·특허의 난립과 경쟁사 견제의 역할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주철기자 jc3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