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사리역·원곡역 명칭 변경 추진
안산 사리역·원곡역 명칭 변경 추진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9.04.15 19:53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수인선 ‘사리역’과 서해선(일명 소사∼원시선) ‘원곡역’ 명칭을 변경하기 위해 시민 의견 조사를 한다고 15일 밝혔다.

사리역은 올해 말까지 공사를 마치고 내년 상반기 시범운행을 거쳐 정식 개통 예정인 수인선의 수원역∼4호선 한대앞역(19.94㎞) 구간에 있는 역의 임시 명칭이다.

지난해 6월 개통한 소사∼원시선 내에 있는 원곡역은 역사 소재지 행정 구역과 역사 명칭 불일치 등으로 그동안 역사 명칭 변경 요구 목소리가 컸다.

시는 이날부터 26일까지 안산시 관내 거주자 및 관내 법인·단체 등을 대상으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의견 제출 희망자는 시청 홈페이지에 게시된 역명 제안 서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뒤 팩스(☎031-481-3233), 이메일(apapaqq@korea.kr)을 이용, 제출하거나 시청 교통정책과를 직접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문의:☎031-481-2958. 안산시청 교통정책과)

/안산=김준호기자 jh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