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군,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전역 확대 
옹진군,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전역 확대 
  • 최종만 기자
  • 승인 2019.04.21 17:20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옹진군은 그동안 영흥면에만 지원 됐던 노후 경유자동차 조기폐차 보조금을 7개면 전역으로 확대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조기폐차 대상 차량은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 또는 2005년 이전 제작된 도로용 3종 건설기계 포크레인, 레미콘 등이며, 관내 대상 차량은 2천190여 대다.

신청 자격은 인천 옹진군에 2년 이상 연속 등록되고, 최종 소유자의 소유기간이 신청일 이전 6개월 이상 돼야 한다.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금은 보험개발원에서 발표한 분기별 차량기준가액 차종, 연식 등에 따라 지원되며, 3.5톤 미만은 최대 165만원, 3.5톤 이상은 최대 3천만원 까지 지원한다.

지원금 신청은 신분증 등 구비서류를 첨부해 신청서를 한국자동차환경협회(☎1577-7121)에 방문 또는 등기우편,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보조금은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및 대기오염의 주요 원인으로 대두되는 경유차의 배출가스 오염물질을 저감시키기 위해 추진되며, 이번 사업에 많은 군민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