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동부경찰서, 다인병원과 범죄 피해자 지원 위한 업무협약
용인동부경찰서, 다인병원과 범죄 피해자 지원 위한 업무협약
  • 최영재 기자
  • 승인 2019.04.23 22:56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동부경찰서와 다인병원은 23일 범죄 피해자들에 대한 의료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강도나 폭행, 살인 등 강력범죄로 인해 신체적·정신적 피해를 본 범죄 피해자들에게 질 좋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것으로, 강력범죄로 신체적 피해를 본 피해자들에게 할인된 가격으로 양질의 의료 서비스가 제공된다.

황장희 다인병원장은 "용인동부경찰서와 협조해 어려운 처지에 놓인 범죄 피해자들을 위해 보다 적극적인 의료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곽경호 용인동부경찰서장은 "경제적 지원의 사각지대에 놓인 범죄 피해자들이 앞으로는 마음 편하게 의료지원제도를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의료지원뿐 아니라 피해자들에게 실질적 지원을 할 수 있도록 여러 유관기관 등과 함께 지속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최영재기자 cy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