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향토 55보병사단에 작전활용 드론기술 지원
성남시, 향토 55보병사단에 작전활용 드론기술 지원
  • 진정완 기자
  • 승인 2019.04.25 21:14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군 통합방위 드론 운용 협약
적 침투현장 촬영 전송 등 협조
성남시와 육군 제55보병사단이 ‘관·군 통합방위작전 드론 운용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성남시 제공
성남시와 육군 제55보병사단이 ‘관·군 통합방위작전 드론 운용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성남시 제공

 

성남시와 육군 제55보병사단이 적의 침투에 대비하기 위해 지역 통합방위작전 시 드론을 활용해 첩보망과 전투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성남시는 25일 시청 9층 상황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성남시 통합방위협의회 의장)과 김재석 육군 제55보병사단 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관·군 통합방위작전 드론 운용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은 55사단 측이 성남시에 드론 기술 지원을 요청하면서 이뤄졌다.

협약에 따라 성남시는 국지 도발 대비 작전 상황에서 적 침투 현장을 드론으로 공중 정찰하거나 드론으로 촬영한 영상을 실시간 관제 장소로 전송하는 등 55사단에 드론 활용 기술을 지원한다.

또 작전지역 분석과 구체화를 위해 드론으로 항공 촬영해 제작한 2080화소의 정밀지도도 지원한다.

아울러 성남시청 내 통합방위지원본부에는 드론 통합관제시설을 설치·운영해 통합방위작전 태세 확립에 공동 활용한다.

이와 함께 55사단은 성남시가 드론 항공 촬영 시 허가를 요청할 때 행정적으로 지원하고 협조한다.

한편, 성남시는 지난해 1월 총괄부서인 시청 7층 토지정보과에 무인항공측량 시스템을 구축, 헬리콥터형(4대), 비행기형(1대) 등 모두 5대의 드론을 활용해 행정에 접목하고 있다.

그 결과, 땅속 열수송관 지열 관찰, 접근이 어려운 산림지역 산불 감시, 재개발 정비사업 구역 항공촬영 등 최근 1년 3개월간 110개 사업 추진에 드론을 띄웠다.

/성남=진정완기자 news8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