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급 이상 고위직, 성평등 교육 의무화
5급 이상 고위직, 성평등 교육 의무화
  • 김용각 기자
  • 승인 2019.05.01 19:42
  • 댓글 0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인사·경영평가 반영
성인지 담당과정 등 5개 과정
연 1회 4시간 이상 이수해야

수원시는 5급 이상 고위 공직자, 산하 공공·민간위탁 기관의 5급 이상 고위 관리자의 성평등 교육을 의무화한다고 1일 밝혔다.

교육 이수 여부는 향후 개인 인사와 공공·위탁기관 경영평가에 각각 반영된다.

시는 최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오블리주(oblige) 5.0+(오점영플러스)’ 정책을 수립하고, 시행에 나섰다. 그동안 성인지 교육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던 공공기관 등 협업기관 고위관리자도 대상에 포함됐다.

‘오블리주(oblige) 5.0+’에 따라 시는 5급 이상 고위공직자, 시 협업기관 5급(상당) 이상 고위관리자는 성 평등 교육을 반드시 연 1회, 4시간 이상 이수해야 한다. 교육 이수 여부는 각각 시 인사 담당 부서와 예산 담당 부서에 연계돼 개인 인사평가와 기관 경영평가에 반영된다.

시는 연말까지 이들을 대상으로 한 성 평등 교육을 각 2회씩 모두 4차례에 걸쳐 진행한다.

교육은 ▲성별영향평가교육 관리자 과정 ▲성인지 담당 과정 ▲젠더 토크 콘서트 ▲일반과정 ▲여성가족부 공통과제 담당자 과정 등 5개 과정으로 이뤄진다.

시 관계자는 “정책 추진의 핵심인 고위 공직자·관리자가 성인지적 관점을 갖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면서 “성 평등 교육을 의무화하고, 인사·경영 평가에 반영하는 만큼 교육 참여율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대했다. 이어 “앞으로도 시정 전반에 성 평등 문화가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달 ‘나도 함께, 성 평등 민주주의를 실현하는 수원시’를 비전으로 하는 ‘2019 수원시 성인지 정책 추진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성 평등 관점의 정책 혁신’, ‘성 평등 거버넌스 활성화’, ‘성 평등 교육의 보편화’를 정책목표로 세운 바 있다.

/김용각기자 ky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